에이프런네 부엌 에이프런네 부엌 :: apron's 가지 말리기

에이프런네 부엌22008. 10. 10. 13:01








지금이 마침 가지 끝물철이져
원래 가지는 가을에 쪼개어 말리면 겨울 보름날 묵나물군에 들어가요

그런데...
난 당최 그 가지나물 도대처 못 먹어요
왜그리 가죽 같이 질긴지...

그래설랑...
전통과 다르게 말리죠

일단 가지는 원하는 길이와 두께로 썰고요
내경우 아예 나물 사이즈로다가...
그거야 취향대로 허시죠

잘 썰어서 말리기 시작...
수분이 1/2정도 줄어 들면 다 걷어서 밀폐해서 냉동실로 들여요
아님 말리면서 조리해도 좋고...

또 끝물 가지는 좋은 씨가 잔뜩 배겨서 맛이 떨어져요
반대로 찌글찌글한 못난이 가지는 보기와 달리 맛있죠
그 두가지 다 가을 끝물가지인데 아무래도 못난이 가지가 제일 좋지여
굵기도 한손에 잡아도 3개정도 잡히는...

아마 지금쯤 시골장이나 재래시장에는 못난이 가지 팔걸요
도시는 눈에 잘 뜨이지만...

나중에 또 오데서 파라여

그지 말고 얼렁 말리삼.............^^


정보공유라이선스 

'에이프런네 부엌2' 카테고리의 다른 글

apron's 잘 삭은 깻잎된장 장아찌  (0) 2008.10.15
apron's 피로회복의 강자 콩나물청  (0) 2008.10.14
apron's 고등어젓  (0) 2008.10.13
apron's 봄 꽁치젓  (0) 2008.10.12
apron's 접시김  (0) 2008.10.11
apron's 가지 말리기  (0) 2008.10.10
apron's 포도청  (0) 2008.10.09
apron's 포도식초 1차 발효하는법  (0) 2008.10.08
apron's 황금비율 수제비반죽  (6) 2008.10.07
apron's 오징어다리 콩나물무침  (0) 2008.10.06
apron's 멸치가루 액젓  (0) 2008.10.05
Posted by 에이프런 에이프런

댓글을 달아 주세요